인사말



    대전 서구청이 설립하고 사회복지법인 대한불교조계종 사회복지재단이 위탁운영을 맡은 서구노인복지관은 1997년 3월 15일 개관한 이래 23년동안 전국적으로 우수한 모범기관으로 자리매김하며 노인복지의 선봉장이 되어 왔습니다.

    서구노인복지관이 가장 우선하는 것은 한밭의 중심이신 어르신들의 안전과 행복입니다.

    그리고 어르신들이 복지관을 통해 희망과 활력, 정보를 얻으시고, 평생 지속적으로 성장하면서 행복한 삶을 누리시도록 돕는 편안한 집 같은 복지관을 만들어 가는 것입니다.

    모든 복지사업이 그렇지만 특히 노인복지사업은 몇몇의 기관이나 개인이 아니라 지역 전체가 함께 만들어가야 하는 일입니다. 우리는 언젠가 노인이 되고, 주변의 도움이 반드시 필요하게 됩니다.

    지금 우리가 지역의 노인복지사업을 잘 구축해 실행해 가면, 모든 지역의 사람들에게 큰 이익과 혜택으로 돌아갑니다. 또한 노인과 약자가 돌봄과 존중을 받으며 편안하고 행복하게 살아가는 도시는 누구나가 살고 싶어 하는 매력적인 도시가 될 것입니다.

    많은 지역주민이 소속감과 연대감을 갖고 함께할 수 있도록 복지관의 문턱을 낮추고 문을 활짝 개방하겠습니다. 복지관을 지탱해 주시는 후원자와 자원봉사자, 지역주민들의 더욱 더 큰 애정과 관심,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서구노인복지관 홈페이지를 자주 찾아주시고, 서슴없이 제안과 개선사항 등을 말씀해주시기 바랍니다. 늘 안전하고 새롭고 행복한 하루하루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日日是好日(일일시호일)되세요.

    소통과 화합으로 이루어가는 불교사회복지의 변화 중생에게 한없는 자비를 베풀며,
    사회의 어둠을 밝히는 일에 앞장서겠습니다.

    자신을 낮추는 하심(河心)의 마음으로 자비보살행을 실천하는 조계종사회복지재단은 불교의 동체대비(同體大悲) 정신을 현대적으로 구현하며 따뜻한 나눔의 손길을 전하고 있습니다.

    예로부터 자비(慈悲)와 중생구제의 원력으로 힘들고 고통 받는 이들이 편안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온 우리는 사회 변화에 유연하게 대처하며 사회의 어둠을 밝히는 지혜의 등불이 되기 위해 힘을 모아야 합니다.

    진흙에서 맑고 향기로운 연꽃이 피어나듯 혼란하고 어려운 상황일수록 지혜와 자비로 사회의 아픔을 보듬으며, 향기로운 나눔의 꽃을 피우는 것이 불자들의 사명입니다.

    삶이 아프다고 외치는 사람들의 곁에서 함께하는 불교가 되기 위해 사회복지 현장에서 정진하는 많은 분들과 소통하고 화합하며, 변화와 발전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겠습니다.

    언제나 낮은 자세로 경청하고, 열린 자세로 소통하며 우리 사회가 미처 돌보지 못한 사람들의 아픔을 위로하고 보살피겠습니다. 맡겨진 소임을 다하여 책임 있는 행동과 신뢰를 통해 지혜와 자비를 이웃과 사회에 회향하겠습니다.

    사회와 이웃을 향한 자비와 보시의 실천으로 향기로운 세상을 만들어가는 불교사회복지의 혁신과 도약을 위해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대한불교조계종사회복지재단 대표이사 원행

로그인

로그인폼
홈페이지 프로그램 변경으로 인하여 비밀번호가 생년월일(주민등록번호 앞자리) 변경되었습니다. 로그인 후 회원정보에서 비밀번호를 변경하여 주세요!

로그인 유지